top of page

피카소 그림 속 인물이 만화처럼 걸어 나온다! 이미지를 애니메이션으로 만드는 인공 지능

사진이나 그림은 순간을 담고 있죠. 이미 찍거나 그린 2D 이미지를 3D 애니메이션으로 만들 수 있다? 없다? 인공 지능은 못 하는 것이 없는 것 같습니다.  워싱턴 대학과 페이스북 연구팀이 딥러닝 기반으로 이미지는 애니메이션으로 바꾸어주는 알고리즘을 개발했습니다. 그 이름은 'Photo Wake-Up'입니다. 이름에 내용이 다 들어 있네요. 사용자의 흥미를 돋우기 위해 쓰기 딱 좋은 기능으로 보이네요. 친구들이랑 찍은 셀카에 이 알고리즘을 적용하면, 사진 속 인물들이 막 걸어 나옵니다. 이 정도 재미라면 사용자의 흥미를 끌기 충분해 보이네요.


연구팀이 개발한 알고리즘의 예도 흥미롭습니다. 유명 그라피티, 만화 캐릭터, NBA 스타인 스태판 커리, 피카소의 그림을 사용했네요. 이 알고리즘의 원리는 2D 이미지에서 인물을 따낸 다음 여기에 현실감 넘치는 3D 효과를 주는 것입니다. 이 효과를 실감 나게 보려면 사용자는 AR/VR 장치를 착용해야 합니다. 



더 자세히 설명하자면 다음 그림과 같습니다. 입력으로 받은 이미지에서 인물의 몸체를 세분화합니다. 그리고 여기에 3D 메쉬를 적용해 세분화한 몸체 단위로 움직임을 만드는 것이죠. 출력으로 나오는 것은 스틸 이미지 속 인물이 움직이는 것처럼 보이는 3D 애니메이션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연구팀이 발표한 논문을 참조 바랍니다. 




참고로 본 연구는 NVIDIA TITAN GPU를 장착한 시스템에서 cuDNN 가속 기반 PyTorch 딥러닝 프레임워크 환경에서 이루어졌습니다. 연구팀은 마이크로소프트와 Max Planck가 개발한 SMPL이라는 사전에 트레이닝한 모델을 사용했습니다. 


조회수 60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entários


bottom of page